2020.10.24 (토)

  • 맑음동두천 14.0℃
  • 맑음강릉 16.2℃
  • 맑음서울 13.7℃
  • 맑음대전 14.7℃
  • 맑음대구 15.9℃
  • 맑음울산 16.1℃
  • 맑음광주 14.1℃
  • 맑음부산 18.1℃
  • 맑음고창 13.0℃
  • 맑음제주 16.6℃
  • 맑음강화 14.0℃
  • 맑음보은 12.2℃
  • 맑음금산 14.0℃
  • 맑음강진군 14.7℃
  • 맑음경주시 16.4℃
  • 맑음거제 17.1℃
기상청 제공

진안뉴스

코로나블루 탈출! 진안군 꽃 조형물!!

진안군, 꽃향기로 코로나19 우울증 날려버리자


- 진안읍 로터리, 마이산 북부 일원 꽃 조형물 설치 -

- 화훼 수령 희망자들에게 꽃 배부 완료 -

 

진안군이 코로나19로 침체되어 있는 지역분위기를 살리고 추석명절을 맞아 군을 찾는 관광객 및 내외 군민들에게 아름다운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80백만원을 들여 꽃 조형물을 설치하고, 주민들에게 화훼를 배부하는 등 경관조성에 나섰다.

 

군에 따르면 유동 인구가 많은 진안 로터리와 마이산 북부에 꽃 조형물을 설치하여 주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금년도 꽃 조형물 설치 시안은 군 직원들을 대상으로 사전 설문조사를 통하여 선정되어 그 의미가 크다.

또한, 진안군 대표 거리인 진안천변 난간 등 2개소에도 그루백 1,354개를 설치하여 오고가는 사람들이 화려한 꽃을 볼 수 있도록 했다.

더불어 읍·면 주민들에게는 화훼 수령 희망자를 접수받아 배부를 완료했으며 이로 인해 시가지 뿐만 아니라 진안군 마을 구석구석이 꽃들로 가득하여 보는 이들로 흐뭇함을 안겨주고 있다.

 

진안읍 주민 박모씨는 “코로나19로 인해 삭막했던 마음이 관내 곳곳에 가득한 꽃들을 보니 좋아진다.”며 “앞으로도 군에서 아름다운 조형물들을 설치해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꽃 조형물 및 천변난간의 유지관리 외에도 가로수 및 공원정비, 주요 도로변 꽃길조성 등으로 아름답고 쾌적한 녹지공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전북 농민 공익수당 조례」개정(안) 도 의회 통과
전라북도는 민선7기 삼락농정의 대표 공약사업으로 추진 중인 전라북도 농업농촌 공익적 가치 지원사업(이하 “농민공익수당) 지원 대상에 양봉농가와 어가를 포함하는 「전라북도 농업·농촌 공익적가치 지원 조례 일부 개정조례안」이 도의회를 통과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개정 조례안에는 양봉업과 어업의 공익적 기능, 양봉농가와 어가를 지원하기 위한 근거 등을 새롭게 규정하였다. 도는 그간 조사를 통해 파악한 양봉농가 500호와 어가 5,000호를 포함하여 내년도에 약 706억원 정도를 예산을 편성할 계획이며, 이것은 2020년 본예산 대비 약 90억원 정도가 증액된 금액이다. 2019년에 광역 지자체 중 최초로 근거 조례를 마련하였고, 올해 처음 시행된 전북 농민 공익수당은 신청접수 및 이행점검 절차를 거쳐 추석 전 10만6천여 농가에 643억원 정도를 지급하였으며, 코로나 19감염병과 유난히 길었던 장마, 기록적 폭우로 어려움을 겪었던 도내 농가들에게 큰 위안과 도움이 되었다. 특히, 농민 공익수당이 시․군내에서만 사용 가능한 지역화폐로 지급됨에 따라 농민 공익수당이 지역 외로 흘러가지 않고 도내 소상공인 등에게 선순환되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기여를 하였다. 전라북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