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4 (토)

  • 맑음동두천 14.0℃
  • 맑음강릉 16.2℃
  • 맑음서울 13.7℃
  • 맑음대전 14.7℃
  • 맑음대구 15.9℃
  • 맑음울산 16.1℃
  • 맑음광주 14.1℃
  • 맑음부산 18.1℃
  • 맑음고창 13.0℃
  • 맑음제주 16.6℃
  • 맑음강화 14.0℃
  • 맑음보은 12.2℃
  • 맑음금산 14.0℃
  • 맑음강진군 14.7℃
  • 맑음경주시 16.4℃
  • 맑음거제 17.1℃
기상청 제공

알림방

[모집]`21학년 수시1차 꿈키움프로젝트 신청자 모집

청소년에게 꿈과 희망을 드립니다!

-전액 장학금 지급-

 

 

전북경찰청은 `21학년도 대학교 수시 1차 전형 기간에 맞춰 `20. 8. 10 ~ 9. 18까지 40일간 「꿈키움 프로젝트」 신청자 모집 기간을 운영한다.

 

「꿈키움 프로젝트」란 전북경찰청이 군장대학교‧전북과학대학교와 협약을 맺고 전북경찰청에서 연계한 △학교밖 청소년 △가정환경이 어려워 대학진학을 포기한 청소년 △학대 피해아동들에게 대학 입학의 기회와 함께 졸업시까지 전액 장학금을 지원해 주는 警‧學 협력사업이다

 

 

이번 모집기간 운영은 `21학년도 대학교 신입생 수시 1차 모집 기간(`20. 9. 23 ~ 10. 13)에 맞춰 사전에 신청자를 모집하여 많은 청소년들에게 교육의 혜택을 주기 위함이다

 

'18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꿈키움 프로젝트는 어려운 사정으로 대학진학을 포기하고 불확실한 미래와 함께 사회를 처음 접하게 될 청소년들에게 대학에 진학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여 대학진학을 포기한 청소년의 비행과 탈선을 방지하고 올바른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을 유도하기 위한 전북경찰청의 특수시책으로 그동안 전북 경찰은 `18년부터 3년 동안 꿈키움 프로젝트를 통해 총 35명 청소년들이 대학에 입학하였으며, 올해에도 대학교 수시 1차 기간을 시작으로 수시 2차, 정시기간에 맞춰 신청자를 모집할 예정이다

※ `18년도 4명, `19년도 16명, `20년도 15명 신입생 입학

 

꿈키움 프로젝트 신청방법은 학교 밖 청소년, 불우청소년, 학대 피해아동 중 내년 초 고교졸업 예정이거나 고졸 검정고시 합격자이면 누구나 신청가능하고 도내 경찰서 여성청소년계에 희망 대학과 학과를 신청하면된다

 

모집 대학인 군장대학교와 전북과학대는 각각 1994년 군산과 1995년 정읍에 개교한 이후 우수한 전문기술인과 전문직업인을 양성하고 사회적 공헌에 앞장서는 전북을 대표하는 명문대학으로, 이번 사업을 통해 전북지역 청소년들에게 더 많은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고 취업 알선을 통해 협력 치안에 기여하고 있다

 

진교훈 전북경찰청장은

 ‘꿈키움 프로젝트는 단순한 청소년 장학사업이 아닌 지역대학과 함께 교육 사각지대에 놓인 청소년들에게 좋은 환경 속에서 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융합치안」이며, 앞으로도 청소년의 건전 육성을 위해 먼저 살피고(先察), 먼저 위험요인을 제거하고(先制), 해결하는(先決) 3선(先)치안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하였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전북 농민 공익수당 조례」개정(안) 도 의회 통과
전라북도는 민선7기 삼락농정의 대표 공약사업으로 추진 중인 전라북도 농업농촌 공익적 가치 지원사업(이하 “농민공익수당) 지원 대상에 양봉농가와 어가를 포함하는 「전라북도 농업·농촌 공익적가치 지원 조례 일부 개정조례안」이 도의회를 통과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개정 조례안에는 양봉업과 어업의 공익적 기능, 양봉농가와 어가를 지원하기 위한 근거 등을 새롭게 규정하였다. 도는 그간 조사를 통해 파악한 양봉농가 500호와 어가 5,000호를 포함하여 내년도에 약 706억원 정도를 예산을 편성할 계획이며, 이것은 2020년 본예산 대비 약 90억원 정도가 증액된 금액이다. 2019년에 광역 지자체 중 최초로 근거 조례를 마련하였고, 올해 처음 시행된 전북 농민 공익수당은 신청접수 및 이행점검 절차를 거쳐 추석 전 10만6천여 농가에 643억원 정도를 지급하였으며, 코로나 19감염병과 유난히 길었던 장마, 기록적 폭우로 어려움을 겪었던 도내 농가들에게 큰 위안과 도움이 되었다. 특히, 농민 공익수당이 시․군내에서만 사용 가능한 지역화폐로 지급됨에 따라 농민 공익수당이 지역 외로 흘러가지 않고 도내 소상공인 등에게 선순환되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기여를 하였다. 전라북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