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2 (월)

  • 흐림동두천 26.8℃
  • 구름많음강릉 28.6℃
  • 흐림서울 28.3℃
  • 흐림대전 30.3℃
  • 구름조금대구 31.3℃
  • 맑음울산 29.8℃
  • 구름많음광주 29.0℃
  • 맑음부산 30.0℃
  • 구름많음고창 28.8℃
  • 구름조금제주 31.0℃
  • 흐림강화 28.7℃
  • 구름많음보은 29.5℃
  • 구름조금금산 30.5℃
  • 구름많음강진군 29.0℃
  • 맑음경주시 31.9℃
  • 구름조금거제 30.7℃
기상청 제공

진안뉴스

SFTS 예방교육 효과有 -교육받은 이장의 권유로 적극치료-

 

진안군은 진드기 매개 감염병인 SFTS(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환자가 2명 발생(1명 사망) 함에 따라 진드기 감염병 예방사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지난 7월부터 최근 5년간 쯔쯔가무시증 환자가 다수 발생한 마을 중심으로 마을회관과 무더위쉼터 등을 찾아가 진드기 매개 감염병 예방교육을 실시하여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고 있다.

 

성수면 달길마을 문영배(74세)씨는 “평상시 산에서 활동하는 시간이 많은데 SFTS가 이렇게 무섭고 사망률이 높은지 몰랐다.”며 “예방교육이 많은 도움이 되었다.”면서 참석하지 못한 마을사람들에게 꼭 전달해주겠다고 했다.

 

군 관계자는 “이번에 발생한 SFTS환자가 조기 치료할 수 있었던 것은 예방교육을 받은 이장님의 역할이 매우 컸다”며 “주민이 몸살기가 있고 구토를 한다는 말을 듣고 증상이 진드기에 감염된 것 같다”며 전화로 병원에 가볼 것을 적극 권유하여 빨리 회복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진드기 매개감염병 예방의 최선·최고는 언제 어디서나 진드기에 물리지 않는 것으로, 농작업시 피부노출을 최소화하고 농작업 후 옷은 반드시 세탁하기, 목욕하기 등 예방수칙 준수가 매우 중요하다.

 

또한 농작업 및 야외활동 후 1~2주 내에 고열과 소화기 증상이 있을 경우에는 즉시 의료기관에서 진료를 받아야 한다.

 

진안군은 "마을방송 시스템을 활용하여 마을 전역으로 진드기 매개 감염병 예방수칙을 준수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홍보하여 환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경찰관들의 치료기관 ‘마음동행센터’ 개소
전북지방경찰청과 전주 예수병원은 12일 오전 경찰관의 외상 후 스트레스 예방·치료 등을 지원하는 ‘마음동행센터’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2014년부터 서울, 부산, 광주, 대전 등 ‘마음동행센터’ 9개소를 운영중이나, 전북경찰은 대전경찰청의 센터를 이용해야 했다. 근무 중 각종 충격사건 경험 후 신속한 치유지원이 필요한 상황에도 대전까지 가야 하는 거리적 부담감에 알맞은 시기에 상담 및 치료 지원을 받기가 힘들다는 목소리도 있었다. 이에 경찰청은 2019년도에 지방청별 1개소씩 총 18개소의 ‘마음동행센터’ 설치를 추진하였으며, 전북청은 전국에서 열 두 번째로 신설된다. 마음동행센터는 전주 예수병원 별관에 상담실과 검사실을 갖추고 있으며, 바이오피드백 등 전문검사기계를 구비하여 정확한 검사 및 치료가 가능하도록 만들어졌다. 마음동행센터에는 1급 임상심리전문가가 상주하며 경찰관의 심리 상담을 하고, 만일 치료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면 예수병원과 연계하여 정신건강 진료를 받도록 조치한다. 경찰청에 따르면 센터 이용 후 경찰관의 ‘정신건강 위험도’가 42% 감소하고, 주의집중력 등 ‘치안역량’도 8%가 향상되었다고 한다.(`17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