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3 (토)

  • 구름많음동두천 27.3℃
  • 구름많음강릉 29.1℃
  • 연무서울 26.9℃
  • 흐림대전 26.3℃
  • 구름많음대구 26.5℃
  • 울산 25.1℃
  • 흐림광주 25.0℃
  • 부산 22.5℃
  • 흐림고창 24.5℃
  • 제주 22.2℃
  • 구름많음강화 24.4℃
  • 흐림보은 25.8℃
  • 흐림금산 25.0℃
  • 흐림강진군 23.9℃
  • 흐림경주시 26.6℃
  • 흐림거제 23.5℃
기상청 제공

진안뉴스

A형 간염 발생증가 주의要함!

- 고위험군 예방접종, 올바른 손씻기 생활화 등-



진안군은 최근 전국적으로 A형간염 환자 발생이 증가함에 따라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고 14일 밝혔다.
질병관리본부 통계 자료에 따르면 6월 13일 A형 간염 신고건수는 전국 7,093명으로 전년 동기간 1,396명 대비 408% 증가했으며, 환자들 중 73%가 30∼40대로 이는 낮은 항체 양성률과 관련이 있을 것으로 추정된다.
A형 간염의 전파경로는 A형 간염 바이러스에 오염된 물이나 음식물 섭취를 통한 간접 전파, 대변으로 배출된 A형 간염 바이러스가 오염된 손을 통해 직접 전파되어 감염 되며, 15∼50일 정도의 잠복기를 거쳐 발열, 식욕감퇴, 심한 피로감, 식욕부진, 권태감 등이 나타난다.
A형 간염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예방접종을 통한 면역력 획득, 끓인 물 마시기, 음식 익혀먹기, 위생적인 조리과정 준수, 올바른 손씻기 등 A형간염 예방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또한, 변기뚜껑을 닫고 물을 내리면 감염병 예방에 도움이 된다. KMI한국의학연구소 학술위원회는 변기뚜껑을 덮지 않고 물을 내리면 세균과 바이러스 등의 병원체가 변기 밖으로 나와 주변을 오염 시킬 수 있다고 강조한바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낮은 항체 양성률을 보이는 30∼40대에서는 예방접종을 통한 면역력 확보 및 예방수칙 준수가 꼭 필요하다”며 “2012년 이후 출생자에 대해서는 보건소 및 지정 의료기관에서 무료 접종을 실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