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5.9℃
  • 흐림강릉 26.4℃
  • 구름많음서울 26.3℃
  • 흐림대전 25.1℃
  • 대구 23.3℃
  • 울산 21.9℃
  • 광주 21.8℃
  • 부산 23.5℃
  • 흐림고창 22.7℃
  • 제주 19.4℃
  • 구름많음강화 24.5℃
  • 흐림보은 23.9℃
  • 흐림금산 24.7℃
  • 흐림강진군 21.8℃
  • 흐림경주시 21.0℃
  • 흐림거제 22.9℃
기상청 제공

진안뉴스

A형 간염 발생증가 주의要함!

- 고위험군 예방접종, 올바른 손씻기 생활화 등-



진안군은 최근 전국적으로 A형간염 환자 발생이 증가함에 따라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고 14일 밝혔다.
질병관리본부 통계 자료에 따르면 6월 13일 A형 간염 신고건수는 전국 7,093명으로 전년 동기간 1,396명 대비 408% 증가했으며, 환자들 중 73%가 30∼40대로 이는 낮은 항체 양성률과 관련이 있을 것으로 추정된다.
A형 간염의 전파경로는 A형 간염 바이러스에 오염된 물이나 음식물 섭취를 통한 간접 전파, 대변으로 배출된 A형 간염 바이러스가 오염된 손을 통해 직접 전파되어 감염 되며, 15∼50일 정도의 잠복기를 거쳐 발열, 식욕감퇴, 심한 피로감, 식욕부진, 권태감 등이 나타난다.
A형 간염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예방접종을 통한 면역력 획득, 끓인 물 마시기, 음식 익혀먹기, 위생적인 조리과정 준수, 올바른 손씻기 등 A형간염 예방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또한, 변기뚜껑을 닫고 물을 내리면 감염병 예방에 도움이 된다. KMI한국의학연구소 학술위원회는 변기뚜껑을 덮지 않고 물을 내리면 세균과 바이러스 등의 병원체가 변기 밖으로 나와 주변을 오염 시킬 수 있다고 강조한바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낮은 항체 양성률을 보이는 30∼40대에서는 예방접종을 통한 면역력 확보 및 예방수칙 준수가 꼭 필요하다”며 “2012년 이후 출생자에 대해서는 보건소 및 지정 의료기관에서 무료 접종을 실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일본‧홍콩 관광객 유치 홍보 활동 전개
전라북도(지사 송하진)는 하반기 일본‧홍콩 관광객 유치를 확대하기 위해 일본 ‘이시카와현 한국문화관광세미나’와 ‘홍콩국제관광박람회’에 참가하여 전북여행 상품 홍보를 실시했다. 먼저, 6월 12일 일본 이시카와현 세미나실(카나자와 고린보 플라자)에서 한국관광 가능성이 높은 이시카와현 현지인 100여명을 대상으로 전북관광 설명회와 더불어 한지공예 체험행사(2회)를 열었다. 도는 이날 세계문화유산이자 특히 일본인이 많은 관심을 갖는 미륵사지와 왕궁리 유적, 건립 600주년이 되는 광한루원을 중심으로 전통문화상품으로서의 전북여행 상품을 홍보한데 이어 전북한지체험 명인과 함께하는 청사초롱 한지등(燈) 만들기 체험이 진행되었다. 13일(목)에는 1천 5백여 명이 참여한 ‘소비자 이벤트’행사장(이시카와현립음악당)에서 전라북도 관광 홍보관을 운영했다. 한국관광공사 오사카지사에서 주최한 이날 행사는 한류스타와 함께 하는 관광홍보 토크쇼와 함께 전라북도 미식여행상품과 한과(韓菓) 체험이 이뤄져 일본인의 입맛과 눈길을 사로잡았다. 또한 전북도는 홍콩 관광객에게 전북의 가을 단풍 관광상품을 홍보하기 위해 홍콩에서 열리는 국제관광박람회에 참여했다. 4일간(6.13~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