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8 (목)

  • 흐림동두천 23.1℃
  • 흐림강릉 27.2℃
  • 서울 23.5℃
  • 천둥번개대전 24.0℃
  • 흐림대구 29.6℃
  • 흐림울산 29.0℃
  • 광주 25.6℃
  • 흐림부산 26.4℃
  • 흐림고창 26.8℃
  • 흐림제주 32.5℃
  • 흐림강화 23.7℃
  • 흐림보은 24.7℃
  • 흐림금산 24.5℃
  • 흐림강진군 27.2℃
  • 흐림경주시 29.8℃
  • 흐림거제 26.8℃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특수교육지원센터 역량 강화 워크숍

특수교육지원센터 담당자 110여 명 대상… 전문연수, 교양문화연수 병행

 

전북특별자치도교육청은 2~3일 교직원수련원에서 도교육청과 14개 교육지원청의 특수교육지원센터 소속 교육전문직, 특수교사, 운영강사 등을 대상으로 역량 강화 워크숍을 개최했다.

 

특수교육지원센터는 도교육청과 14개 교육지원청에 설치돼 있으며, 특수교육대상학생 진단평가 및 선정 배치부터 장애인권보호, 진로직업교육, 문화예술체육활동, 성교육 및 장애이해교육, 현장체험학습, 가족지원 및 보조공학기기 지원 등 다양한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이번 워크숍은 ‘모두를 위한 특수교육, 특수교육지원센터가 만듭니다’를 주제로 전문연수와 교양문화연수로 나뉘어 진행됐다.

 

전문연수에서는 국가교육위원회 성경선 교육연구사가 ‘2022 개정 교육과정의 현장 안착 지원 방안’, 여숙현 마음편한 심리상담소장이 ‘특수교사의 마음 건강 돌봄’을 주제로 각각 강의를 했다.

 

교양문화연수는 디지털 디톡스 활동으로 이루어졌다. 휴대전화, 노트북 등 전자기기를 내려놓고 트레킹, 독서, 요가 등의 활동을 통해 몸과 마음의 휴식과 회복을 얻는 시간을 가졌다.

 

임대섭 유초등특수교육과장은 “특수교육의 시작인 진단평가부터 개별 맞춤형 교육프로그램 운영까지 특수교육의 모든 것이 지원센터를 통해 진행된다. 특수교육지원센터의 역량이 곧 전북 특수교육의 역량”이라면서 “앞으로도 연수와 워크숍 등을 통해 특수교육지원센터 담당자 역량을 높이고, 지역 중심의 맞춤형 특수교육지원센터 지원체계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