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6 (일)

  • 맑음동두천 18.7℃
  • 맑음강릉 20.6℃
  • 맑음서울 21.1℃
  • 맑음대전 19.9℃
  • 구름많음대구 21.7℃
  • 맑음울산 20.1℃
  • 맑음광주 22.7℃
  • 맑음부산 21.8℃
  • 맑음고창 21.2℃
  • 맑음제주 23.3℃
  • 맑음강화 20.8℃
  • 맑음보은 18.8℃
  • 맑음금산 20.8℃
  • 맑음강진군 21.7℃
  • 맑음경주시 20.7℃
  • 맑음거제 21.5℃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전주 성심여고, 전국종별배드민턴선수권대회 우승

 

‘셔틀콕의  명가’ 전주 성심여고 배드민턴부가 전국대회에서 우승기를 들어올렸다.

 

특히 올해 각종 대회에서 맹활약하며 그야말로 파죽지세다.

 

11일 전북특별자치도체육회(회장 정강선)에 따르면 경북 김천에서 열리고 있는 ‘제67회 전국종별배드민턴선수권대회(중고) 겸 제32회 한중일 주니어 종합경기대회 선수 선발전’에서 성심여고가 단체전 우승을 차지했다.

 

성심여고는 충주여고와 치악고, 청송여고를 차례로 물리치며 결승에 진출했고, 기세를 몰아 결승전에서 만난 영덕고를 상대로 3대1로 승리, 우승을 일궈냈다.

 

성심여고 배드민턴부는 지난 4월 펼쳐진 ‘2024 대한배드민턴협회장기 전국종별배드민턴대회’에서도 선수들의 고른 활약으로 대회 정상에 올랐고, 3월에 열렸던 한국중고배드민턴연맹회장기 전국학생선수권 대회에서도 준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이처럼 오랜 전통과 권위를 자랑하는 각종 전국 무대에서 맹활약하면서 오는 10월 펼쳐지는 전국체육대회에서도 전북 체육의 위상을 드높일 전망이다.

 

1992 바르셀로나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성심여고 배드민턴부 정소영 지도자는 “선수들이 집중력을 잃지 않고 끝까지 최선을 다해줘 좋은 결과가 계속 이어지고 있다”며 “좋은 성적을 꾸준히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김관영 도지사, 부안 지진 현지서 진두지휘
김관영 전북특별자치도지사는 지진 발생과 관련 부안 현지에서 주민들의 빠른 일상 복귀는 물론 복구 절차 등에 대응하기 위해 지역 재난안전대책본부장으로서 진두지휘하고 있다. 14일 전북자치도에 따르면 김 지사는 부안군청에서 권익현 부안군수를 비롯해 도와 부안군 재난대응 부서장들과 함께 피해상황 점검과 후속 절차 진행 등을 위한 협업 회의를 개최했다. 김 지사는 지진 발생일부터 현재까지 접수된 피해 신고는 물론 대처상황을 세부 항목별로 꼼꼼히 점검하며 “주민들의 안정적인 일상으로 복귀를 위해 후속 조치에 도와 군의 행정력을 집중하자”고 강조했다. 김 지사는 “피해가 접수되는 즉시 신속하게 안전점검을 실시해 피해주민들을 심리적 안정을 도운 뒤 생활에 불편이 없도록 긴급 복구와 임시거주지 등의 지원이 선행돼야 할 것”이라고 주문했다. 또한 “지진으로 피해를 입은 상태에서 2차 피해가 발생할 수도 있는 점을 감안해 산사태 우려지역, 저수지, 도로시설 등 취약시설물에 대한 안전조치를 철저히 하고 예찰활동을 강화하는 등 사고 재발 방지에 대비해 달라”고 강조했다. 김 지사는 특히 “6월말부터 장마가 시작된다는 예보에 따라 피해지역 위주로 예찰을 강화하고 주민대피체계를 점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