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5 (토)

  • 구름조금동두천 24.1℃
  • 흐림강릉 23.3℃
  • 구름많음서울 26.8℃
  • 대전 23.8℃
  • 대구 23.9℃
  • 천둥번개울산 25.0℃
  • 구름많음광주 27.6℃
  • 맑음부산 28.1℃
  • 구름많음고창 26.1℃
  • 구름조금제주 27.3℃
  • 구름많음강화 23.7℃
  • 구름많음보은 23.0℃
  • 구름많음금산 26.7℃
  • 구름많음강진군 28.6℃
  • 구름많음경주시 24.1℃
  • 맑음거제 26.9℃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여름방학 공동교육과정 신청하세요”

찾아가는 고교·대학 연계 여름방학 공동교육과정 15~22일 신청받아

9개 대학 23개 강좌에 460명 참여 예정… 실험·실습 위주 수업진행

전북특별자치도교육청(이하 전북도교육청)은 ‘찾아가는 고교·대학 연계 여름방학 공동교육과정’다음 달 22일부터 8월 8일까지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이 사업은 개별 고등학교에서 개설되기 어려운 과목을 대학과 연계해 발굴하고, 학교로 직접 찾아가 교육과정을 운영하는 것이다.

 

전주시, 군산시, 익산시 등 3시를 제외한 교육도약지구 고등학교에서 운영되며, ‘파이선 프로그래밍’, ‘한의학의 정석’, ‘휴먼 마이크로바이옴 신약 개발’ 등 실험·실습 위주의 다양한 수업을 제공할 예정이다.

 

전북교육청은 2025년 고교학점제 전면 도입에 대비하고자 전주·군산·익산 지역을 교육선도지구로 연결하고, 그 외의 11개 시·군은 교육도약지구로 연결해 지원해왔다.

 

올해 참여 대학은 군산대·전남대·전북대·전주대·우석대·원광대·호남대 등으로 총 23개 강좌에 학생 460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특히 대전 충남대와 광주 조선대로까지 참여 대학 범위를 확장해 예년에 비해 더욱 다양한 강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수업은 다음 달 22일부터 8월 8일까지 강좌별로 3일간 총 20시간 진행될 예정이며, 참여를 희망하는 학생은 오는 15~22일 전북교육청 공동교육과정 플랫폼(https://jbecredit.kr)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접수순으로 수강 대상 학생을 선정하며, 선정 학생 학교로 7월 초 공문을 통해 안내할 예정이다.

 

유효선 중등교육과장은 “지역으로 찾아가는 여름방학 공동교육과정은 교육도약지역의 단위 학교에 거점학교를 마련해 평소 접하기 어려운 실험·실습 위주의 수업을 들을 수 있도록 하는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전북교육청은 다양한 교육 기회를 제공해 전북의 모든 학생들이 자신의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5월 18일 시작해 이달 15일까지 진행되는 ‘고교-대학 연계 1학기 주말강좌’는 4개 대학에서 28개 강좌를 개설, 436명의 학생이 참여하고 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김관영 도지사, 부안 지진 현지서 진두지휘
김관영 전북특별자치도지사는 지진 발생과 관련 부안 현지에서 주민들의 빠른 일상 복귀는 물론 복구 절차 등에 대응하기 위해 지역 재난안전대책본부장으로서 진두지휘하고 있다. 14일 전북자치도에 따르면 김 지사는 부안군청에서 권익현 부안군수를 비롯해 도와 부안군 재난대응 부서장들과 함께 피해상황 점검과 후속 절차 진행 등을 위한 협업 회의를 개최했다. 김 지사는 지진 발생일부터 현재까지 접수된 피해 신고는 물론 대처상황을 세부 항목별로 꼼꼼히 점검하며 “주민들의 안정적인 일상으로 복귀를 위해 후속 조치에 도와 군의 행정력을 집중하자”고 강조했다. 김 지사는 “피해가 접수되는 즉시 신속하게 안전점검을 실시해 피해주민들을 심리적 안정을 도운 뒤 생활에 불편이 없도록 긴급 복구와 임시거주지 등의 지원이 선행돼야 할 것”이라고 주문했다. 또한 “지진으로 피해를 입은 상태에서 2차 피해가 발생할 수도 있는 점을 감안해 산사태 우려지역, 저수지, 도로시설 등 취약시설물에 대한 안전조치를 철저히 하고 예찰활동을 강화하는 등 사고 재발 방지에 대비해 달라”고 강조했다. 김 지사는 특히 “6월말부터 장마가 시작된다는 예보에 따라 피해지역 위주로 예찰을 강화하고 주민대피체계를 점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