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9 (수)

  • 구름조금동두천 25.4℃
  • 구름조금강릉 26.9℃
  • 구름많음서울 29.1℃
  • 구름조금대전 26.3℃
  • 구름많음대구 28.9℃
  • 구름많음울산 24.2℃
  • 흐림광주 25.7℃
  • 흐림부산 23.5℃
  • 흐림고창 22.9℃
  • 흐림제주 24.2℃
  • 구름조금강화 21.5℃
  • 맑음보은 25.6℃
  • 구름많음금산 25.0℃
  • 구름많음강진군 22.8℃
  • 구름많음경주시 26.8℃
  • 흐림거제 22.6℃
기상청 제공

진안뉴스

진안군귀농귀촌지원센터, 청년의 안정적인 귀농 · 귀촌 지원..

진안군귀농귀촌지원센터 , 6월 3~21일 ‘Stay in 진안’청년캠프

 

진안군귀농귀촌종합지원센터는 6월 3일부터 21일까지 약3주간에 걸쳐 ‘퍼머컬처와 지속가능한 삶’이라는 주제로 청년캠프 ‘Stay in 진안’을 진행한다.

 

이번 청년캠프에는 귀농 귀촌에 관심이 있는 전국의 45세 이하 청년 8명이 참여해 퍼머컬처와 관련 있는 다양한 활동을 경험하게 된다.

퍼머컬처는 ‘지속가능한 농업’이라는 뜻으로, 이번 캠프에서 참가자들은 틀밭과 키친카든 조성, 식재 디자인, 천연 퇴비와 농약 만들기, 친환경 생활재 만들기 등 퍼머컬처와 관련한 다양한 실습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또한 마이산 생태숲과 용담호 탐방, 트리클라이밍 체험 등 진안의 자연환경 활용한 각종 프로그램에도 참여하게 된다.

아울러 진안에 먼저 귀농 귀촌해 정착한 청년들이 운영하는 농장들을 탐방하고 체험하는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특히 캠프 3주차에는 지역 커뮤니티 게더링을 설계하고 실습 해보는 팜파티도 예정돼 있다.

청년캠프 담당자는 “이번 3주 과정 캠프는 예비 귀농귀촌 청년들이 공간 조성부터 작물 식재까지 퍼머컬처 텃밭 정원을 직접 디자인 해보도록 세심하게 준비했다”며 “진안군에서 문화적 농촌활동을 구상할 수 있는 소중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캠프가 진행되는 공간인 진안군 ‘청년 with 꿀벌집’은 매년 청년을 위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해 도시 청년의 안정적인 귀농 · 귀촌을 지원하고 있다.

 

한편, 진안군귀농귀촌지원센터는 지난 5월 20일~24일에는 예비 귀농귀촌인 10명을 대상으로 귀촌 정착교육을 진행하는 등 귀농 귀촌을 돕기 위해 힘쓰고 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민선 8기 ‘제4차 도-시군 정책협의회’…전북발전 한목소리
전북특별자치도지사를 비롯해 도내 14개 시·군 단체장들이 한데 모여 전북발전을 위한 정책을 공유하는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전북자치도는 19일 전주 더메이호텔에서 김관영 도지사와 심민 전북특별자치도 시장군수협의회장(임실군수) 등 도내 14개 시장·군수가 참석한 가운데 민선 8기 ‘제4차 도-시군 정책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지난 ‘22년 7월 민선 8기 출범 이후 네번째로 열리는 것으로 올 연말 전북특별법 본격 시행을 앞두고 도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특별한 전북특별자치도를 만들자는데 뜻을 함께 나눴다. 이날 도지사와 시장·군수들은 ▲국가예산 기재부 단계 대응 협조 ▲기존 공공시설 내진보강사업 예산확대 협조 ▲특별자치도 성공을 위한 도-시군 협력추진 ▲제22차 세계한인비즈니스대회 성공개최 동참 협조 등에 대해 집중적인 논의를 벌였다. 또한 시군에서 자체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정책 우수사례를 공유하며 전 시군 확산을 통해 전북의 발전 방안을 모색하는 공감의 시간도 가졌다. 시군 우수사례로, 제94회를 맞는 남원 춘향제가 소상공인, 요식업체, 숙박업체 바가지 자정 결의대회와 추어탕 가격 인하 등을 통해 바가지 없는 K-푸드 축제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보여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