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6 (일)

  • 맑음동두천 17.5℃
  • 맑음강릉 21.1℃
  • 박무서울 20.4℃
  • 맑음대전 19.6℃
  • 박무대구 21.7℃
  • 박무울산 19.8℃
  • 맑음광주 21.9℃
  • 박무부산 21.5℃
  • 맑음고창 20.6℃
  • 맑음제주 23.2℃
  • 맑음강화 20.7℃
  • 맑음보은 18.4℃
  • 맑음금산 19.8℃
  • 맑음강진군 22.8℃
  • 맑음경주시 20.4℃
  • 맑음거제 20.9℃
기상청 제공

포토클릭

그냥 봄이어도 될텐데..

 

 

그냥 봄이어도 될텐데..

        

힘들게 꽃을 안고 온다.

 

겨울의 혹독함을 의연하게 견디며 색다른 계절을 준비하느라 분주했을 자연의 일상은 참으로 정직하다.

여리게 핀 봄의 꽃들은  온전한 기쁨으로 바라보는 이외의 또다른 느낌을 갖게 한다.

"꽃들아!  예쁘게 피워내지 않아도 괜찮아.  수수히 자리를 지켜주기만 해도 봄이라서 꽃이라서 참 반갑구나!"

 

누구에게나 공평한 햇살과 바람과 공기와도 같이 

우리에게 아니 저기 저 담벼락 아래 고양이에게도 

이 봄의 기쁨을 선사해준 그대는 꽃이어서 이 봄 끝없이 행복하기를.........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김관영 도지사, 부안 지진 현지서 진두지휘
김관영 전북특별자치도지사는 지진 발생과 관련 부안 현지에서 주민들의 빠른 일상 복귀는 물론 복구 절차 등에 대응하기 위해 지역 재난안전대책본부장으로서 진두지휘하고 있다. 14일 전북자치도에 따르면 김 지사는 부안군청에서 권익현 부안군수를 비롯해 도와 부안군 재난대응 부서장들과 함께 피해상황 점검과 후속 절차 진행 등을 위한 협업 회의를 개최했다. 김 지사는 지진 발생일부터 현재까지 접수된 피해 신고는 물론 대처상황을 세부 항목별로 꼼꼼히 점검하며 “주민들의 안정적인 일상으로 복귀를 위해 후속 조치에 도와 군의 행정력을 집중하자”고 강조했다. 김 지사는 “피해가 접수되는 즉시 신속하게 안전점검을 실시해 피해주민들을 심리적 안정을 도운 뒤 생활에 불편이 없도록 긴급 복구와 임시거주지 등의 지원이 선행돼야 할 것”이라고 주문했다. 또한 “지진으로 피해를 입은 상태에서 2차 피해가 발생할 수도 있는 점을 감안해 산사태 우려지역, 저수지, 도로시설 등 취약시설물에 대한 안전조치를 철저히 하고 예찰활동을 강화하는 등 사고 재발 방지에 대비해 달라”고 강조했다. 김 지사는 특히 “6월말부터 장마가 시작된다는 예보에 따라 피해지역 위주로 예찰을 강화하고 주민대피체계를 점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