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7 (화)

  • 구름많음동두천 -0.7℃
  • 흐림강릉 0.0℃
  • 흐림서울 1.6℃
  • 구름많음대전 1.8℃
  • 맑음대구 -0.6℃
  • 흐림울산 3.9℃
  • 구름많음광주 3.2℃
  • 구름조금부산 3.4℃
  • 구름많음고창 -0.3℃
  • 맑음제주 7.4℃
  • 구름많음강화 0.7℃
  • 구름많음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1.5℃
  • 구름많음강진군 2.0℃
  • 흐림경주시 1.8℃
  • 구름많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도국제교류센터 김용하팀장, 국제개발협력 유공 표창!

○ 전북도 개발협력사업 역량강화 및 도민 인지제고 공로 인정


- 국무조정실 국제개발협력본부 수여 ‘국제개발협력 유공’ 국무조정실장 표창

 

전라북도국제교류센터 국제진흥팀 김용하 팀장이 ‘국제개발협력 유공’ 국무조정실장 표창을 수상했다.

 

‘국제개발협력 유공’ 표창은 국무조정실 국제개발협력본부가 ‘개발협력의 날(11.25)’을 계기로, 국제개발협력활동을 통해 수원국 국민의 삶의 질 향상, 우리나라의 국격 제고 등에 기여한 유공자를 발굴하여 포상하는 것으로 2021년 처음 시행됐다.

 

표창을 받은 전라북도국제교류센터 김용하 팀장은 전라북도 우호협력 지역인 베트남 닥락성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베트남 닥락성 우정마을 조성사업’을 2018년부터 5년간 추진함으로써 모자보건 향상, 주거여건 개선 등 닥락성 주민의 삶의 질 제고에 기여했다.

 

또, KOICA 정부부처 제안사업 공모에 사업을 제안하여 2개 사업에 선정됨으로써 지자체의 개발협력사업 경쟁력 제고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전라북도 도민을 대상으로 세계시민교육과 국제개발협력 이해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대학생 국제개발협력포럼을 ‘21년부터 연속 2회 개최해 전라북도 청·장년층의 국제개발협력 인지 제고에도 기여했다.

 

전라북도국제교류센터는 김용하 팀장이 이끄는 국제진흥팀을 중심으로 2017년 개발협력사업을 추진해 온 이래 자체 개발협력사업 외 국가 공모사업을 수주하여 사업영역을 확장하고, 전북도 개발협력사업 참여자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등 전북도 개발협력분야 활성화의 주축으로 거듭나고 있다.

 

김용하 팀장은 “지자체들의 국제개발협력사업 참여가 활발해 지는 가운데 전라북도도 지역이 가진 특장점을 활용하여 개발협력사업에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의대 증원 카드!' 김건희 악재 덮고 민심전환용 ‘급조’
오는 4월 10일 치러지는 22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완진무장 지역구에 출사표를 던진 정희균 예비후보가 윤석열 정부의 꼼수 정치에 일침을 가했다. 정희균 예비후보는 27일 보도자료를 통해 "총선이 코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윤석열 정부가 느닷 없이 의대 정원 증원을 발표했는데, 어디까지나 김건희리스크를 덮기 위한 시선돌리기 용에 불과하다"고 직격했다. 그는 특히 "문재인정부 시기 공공의료문제로 의사들과 대치할 때 지금의 국민의힘이자 당시 야당이던 새누리당이며 자유한국당인 소속의원들은 의사들의 편을 들며 의대정원 확대 반대 입장을 분명히 해왔었다"라며 "결국 총선을 앞두고 코너에 몰린 윤석열 정부와 국민의힘이 살기 위해 발악하는 것"이라고 맹폭했다. 정 예비후보는 그러면서 "정원 확대 문제가 공전을 거듭할 수밖에 없었던 데에는 의료계가 국민의 생명권을 담보로 의료파업을 주도해온 것도 있지만 기득권 정당인 지금의 여당과 의식의 궤를 같이해온 이유가 더 크다"고 꼬집었다. 그는 "사실 의대 정원 확대는 전국의 40개 의과대학에 매년 10명의 추가 인원을 선발하면 그들이 주장하는 2,000명 증원이 5년이면 이뤄진다"라며 "조용히 해도 될 일을 이렇게까지 요란 떠는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