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20 (토)

  • 흐림동두천 25.2℃
  • 구름많음강릉 26.6℃
  • 박무서울 26.0℃
  • 대전 26.6℃
  • 구름많음대구 27.7℃
  • 흐림울산 27.5℃
  • 구름조금광주 27.2℃
  • 구름조금부산 26.7℃
  • 구름많음고창 26.9℃
  • 구름조금제주 28.3℃
  • 맑음강화 25.6℃
  • 흐림보은 25.7℃
  • 흐림금산 26.0℃
  • 구름조금강진군 27.8℃
  • 흐림경주시 26.2℃
  • 구름조금거제 27.0℃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집중호우 대비 농작물‧시설물 안전관리 어떻게 할까?

- 농경지 배수로 정비, 과수원 지주시설 점검, 가축 먹이 건조 보관 -

농촌진흥청은 다음 주(6월 5주. 6.27~7.1.) 후반까지 지역별로 국지적인 집중호우가 예상됨에 따라 농작물 및 농업시설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사전 관리를 당부했다.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23일(목) 오후부터 24일(금) 새벽 사이 전국에 시간당 30∼50mm 수준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는 지역이 있고, 28일(화)부터 30일(목)까지는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전망했다.

 

오랜 가뭄 상태에서 짧은 시간에 한꺼번에 많은 비가 내리면 농작물 생육 불량, 과수 열매 터짐, 병해충 발생 증가 등이 예상되므로 작목별 사전 관리가 중요하다.

 

(벼)= 논‧밭둑이나 제방이 무너지지 않도록 미리 살펴야 한다. 집중호우 예보가 발령된 지역에서는 미리 논두렁에 물꼬를 만들고, 비닐을 덮어 흙이 휩쓸려 내려가지 않도록 조치한다.

아울러 배수로 잡초를 제거해 물이 원활하게 빠질 수 있도록 관리한다.

 

많은 비로 논이 침수* 또는 관수** 됐을 경우 벼 잎 끝부분이라도 물 위로 나올 수 있도록 물을 빼주고, 물이 빠진 뒤에는 새 물로 걸러대기를 해 뿌리 활력을 촉진한다.

* 침수 : 식물체 일부가 물에 잠기는 상태

** 관수 : 식물체 전체가 물에 잠기는 상태

(밭작물‧채소)= 습해 예방을 위해 배수로를 깊게 설치하고, 재배지에 덮어둔 비닐이 바람에 날리지 않도록 땅에 단단히 고정한다.

비바람에 작물이 쓰러지는 것을 예방하기 위해 참깨는 3~4포기씩 묶어주고, 고추는 줄 지주와 개별 지주를 보강한다.

 

비가 그친 뒤 쓰러진 작물은 바로 세워주고, 겉흙이 씻겨 내려갔을 경우 포기 별로 흙을 보완한다. 무름병, 돌림병, 탄저병 등 병해충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철저히 방제한다.

 

(과수)= 과수원 내부의 배수로를 정비하고, 나무 밑에 풀을 가꾸는 초생재배 구역의 풀을 베어 물 빠짐을 원활하게 한다. 밀식재배*를 하는 과수원에서는 내부에 설치된 철선 지주를 점검하여 선이 팽팽한지 확인하고, 나뭇가지는 지주시설에 고정한다.

* 밀식재배 : 과수 사이 간격을 촘촘하게 재배하는 것

 

집중호우가 내린 뒤 열매‧잎·줄기에 묻은 오물을 씻어준다. 겹무늬썩음병, 점무늬낙엽병 등 병해충이 발생하지 않도록 살피고 방제 작업을 준비한다.

 

(축산)= 축사 주변에 빗물이 고여 가축이 있는 곳으로 흘러 들어가지 않도록 배수로를 점검하고, 축사 안팎에 설치된 전기시설을 반드시 살펴 감전 사고를 예방한다.

가축 먹이는 습하거나 빗물이 스며들 우려가 있는 곳을 피해 건조한 곳에 보관한다. 먹이를 줄 때는 사료의 변질 여부를 꼭 확인한다.

 

농촌진흥청 재해대응과 노형일 과장은 “대기 불안정으로 일부 지역에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 기상정보를 수시로 확인하고, 기상특보가 발령되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야외 농작업을 자제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김 지사, 첫 시도협 총회서 지역활력방안 6개과제 제안
김관영 도지사는 19일(금) 제50차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총회에 참석해 “유학생 비자발급 제한 대학 해제”를 포함하여 지역활력 방안으로 6개 사항을 제안했다. 김관영 도지사는 자치분권 및 지역활력을 활성화 하기 위한 방안으로 대정부정책건의과제 3개 사항과 시도 협력 3개 사항 등 총 6건을 적극 제안했다. 대정부정책건의과제 3개 제안사항 내용은, 첫째, “외국인 유학생 비자발급 제한 대학 해제 및 관련 제도 개선”을 제안했다. 현재 대학은 내국인 신입생이 매년 감소하고, 외국인 유학생 유치에 사활을 걸고 있는 상황속에서, 지역대학의 생존을 위하여 외국인 유학생 비자발급 제한 대학 일괄 해제 및 평가제도를 개선하는 내용이다. 둘째, “인구 10% 범위 내 이민 비자 등 추천 권한 지자체 부여 및 확대”를 제안했다. 현재 지역 농·산업 현장에서는 고질적인 일손부족 및 외국인 근로자에 대한 의존도가 높은 상황으로, 지역소멸을 방지하고, 지역 농·산업 발전과 경쟁력 강화하기 위하여 지자체 비자 추천 쿼터를 인구의 10%까지 확대하고, 기존 체류 외국인에 대한 자격별 추천 권한의 지자체 부여 및 확대를 제안했다. 셋째, “지역대학의 정원 및 학과 조정 권한 위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