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20 (토)

  • 구름많음동두천 25.1℃
  • 흐림강릉 26.3℃
  • 박무서울 26.0℃
  • 대전 25.1℃
  • 구름많음대구 27.6℃
  • 구름많음울산 27.4℃
  • 박무광주 27.0℃
  • 구름조금부산 27.3℃
  • 흐림고창 26.8℃
  • 맑음제주 28.1℃
  • 맑음강화 25.2℃
  • 흐림보은 24.8℃
  • 흐림금산 26.7℃
  • 구름조금강진군 27.6℃
  • 흐림경주시 26.5℃
  • 맑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전라북도, 원숭이두창 유입 대비 대응체계 강화

▶ 원숭이두창 방역대책반 구성·운영, 전담의료기관 지정으로 도내 유입 대비 대응체계 마련

 

 

전북도는 국내 원숭이두창 확진자 발생에 따라 대응체계를 강화하여 지역사회 확산 방지을 위해 총력을 다한다고 밝혔다.

 

국내 첫 원숭이두창 환자 발생으로 감염병 위기경보 단계 상향에 따라(관심(5.31) → 주의(6.22)), 전북도는 원숭이두창 발생 대비 방역대책반을 구성하고 전담 의료기관을 지정하여 대비·대응체계를 마련하였다.

 

방역대책반은 복지여성보건국장을 반장으로 총 5팀 16명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의심)환자 역학조사, 격리병원 지정 및 병상관리, 진단검사, 접촉자 관리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원숭이두창 의심환자나 확진환자가 발생할 경우 신속 대응을 위해 전북대학교병원을 ‘원숭이두창 전담 의료기관’으로 지정하였고, 향후 원숭이두창 확진 환자가 증가할 경우 추가 지정할 계획이다.

 

대응체계는 보건소에서 원숭이두창 의심 사례를 도에 보고하면 역학조사관이 사례 검토 후 의심환자 여부를 판정하여, 의심환자로 판정 시 국가지정입원치료병상(전북대학교병원)으로 격리하고, 검체를 채취해 질병관리청에 이송한다. 양성으로 판정되면 접촉자 등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확진환자는 국립중앙의료원으로 격리입원 후 치료받게 된다.

 

원숭이두창의 주요 증상은 고열, 두통, 오한, 림프절 비대증을 시작으로 1~3일 후에 얼굴 중심으로 발진증상을 보이며 사지로 확산되어 수포, 농포 등으로 진행된다.

 

전라북도는 시·군 보건소와 의료기관에 원숭이두창 안내서를 배포하여 의심 환자 내원 시 주의사항과 신고방법에 대해 안내하고 신고·보고를 독려했다. 또한 ‘22.6.23(목) 시·군 보건소 대상으로 원숭이두창 대응 관련 교육을 실시 예정이다.

 

전북도 강영석 복지여성보건국장은“해외 방문 시 마스크 착용, 손 씻기 등 기본적인 방역수칙을 준수하고, 귀국 후 3주 이내 의심증상이 있을 경우 즉시 관할 보건소 또는 질병관리청 콜센터(1339)로 연락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김 지사, 첫 시도협 총회서 지역활력방안 6개과제 제안
김관영 도지사는 19일(금) 제50차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총회에 참석해 “유학생 비자발급 제한 대학 해제”를 포함하여 지역활력 방안으로 6개 사항을 제안했다. 김관영 도지사는 자치분권 및 지역활력을 활성화 하기 위한 방안으로 대정부정책건의과제 3개 사항과 시도 협력 3개 사항 등 총 6건을 적극 제안했다. 대정부정책건의과제 3개 제안사항 내용은, 첫째, “외국인 유학생 비자발급 제한 대학 해제 및 관련 제도 개선”을 제안했다. 현재 대학은 내국인 신입생이 매년 감소하고, 외국인 유학생 유치에 사활을 걸고 있는 상황속에서, 지역대학의 생존을 위하여 외국인 유학생 비자발급 제한 대학 일괄 해제 및 평가제도를 개선하는 내용이다. 둘째, “인구 10% 범위 내 이민 비자 등 추천 권한 지자체 부여 및 확대”를 제안했다. 현재 지역 농·산업 현장에서는 고질적인 일손부족 및 외국인 근로자에 대한 의존도가 높은 상황으로, 지역소멸을 방지하고, 지역 농·산업 발전과 경쟁력 강화하기 위하여 지자체 비자 추천 쿼터를 인구의 10%까지 확대하고, 기존 체류 외국인에 대한 자격별 추천 권한의 지자체 부여 및 확대를 제안했다. 셋째, “지역대학의 정원 및 학과 조정 권한 위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