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4 (토)

  • 맑음동두천 14.0℃
  • 맑음강릉 16.2℃
  • 맑음서울 13.7℃
  • 맑음대전 14.7℃
  • 맑음대구 15.9℃
  • 맑음울산 16.1℃
  • 맑음광주 14.1℃
  • 맑음부산 18.1℃
  • 맑음고창 13.0℃
  • 맑음제주 16.6℃
  • 맑음강화 14.0℃
  • 맑음보은 12.2℃
  • 맑음금산 14.0℃
  • 맑음강진군 14.7℃
  • 맑음경주시 16.4℃
  • 맑음거제 17.1℃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전북도, 온라인 종교활동으로 사회적 거리 뛰어넘자!

전북도, 종교시설 대상 온라인 종교활동 교육 지원…비대면 종교활동 도모

매주 수, 일요일 종교시설 현장점검을 통한 방역수칙 준수여부 점검 병행

 

 

전라북도는 도내 전체 종교시설을 대상으로 온라인 종교활동 교육을 지원해 스마트폰 등 디지털 기기 사용이 미숙한 종교시설 종사자와 이용자들이 보다 쉽게 비대면 종교활동을 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밝혔다.

 

현재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연장되면서, 도내 종교시설은 9월 20일까지 비대면 종교활동을 적극 권고하고, 정규예배 외 소모임 등 모든 대면 활동과 단체 식사를 금지하는 등 핵심 방역수칙을 의무화하는 집합제한명령 상태다.

 

이로 인해 비대면 종교활동에 대한 관심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지만, 대형 교회를 제외한 중소 종교시설에서는 종사자와 이용자들의 고령화로 인한 스마트폰 사용 미숙과 와이파이 시설 등 디지털 시설·장비 부족 문제를 겪고 있어 온라인 종교활동이 쉽지 않은 실정이다.

 

이에 전라북도는 디지털 뉴딜 일환으로 과기정통부의 지원을 받아 전라북도와 한국정보화진흥원이 협력하여 추진하고 있는 ’디지털 역량강화 교육‘ 과정에 온라인 종교활동 지원 교육을 추가 편성하고 도내 전체 종교시설을 대상으로 교육하여 종교시설에 대한 비대면 종교활동의 활성화를 도모할 계획이다.

 

이는 송하진 도지사가 지난 8월 28일 기독교계 대표들과의 만남에서 비대면 예배를 강력히 권고하며 약속한 사항으로, 강사 채용과 장소 협의 등의 사전 준비를 거쳐, 지난 9일부터 정읍, 익산을 시작으로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교육은 스마트폰 또는 스마트패드만 갖추고 있다면 카카오TV, 네이버밴드, 유튜브 라이브 등의 인터넷 생방송 동영상 플랫폼을 이용해 누구든지 쉽게 온라인으로 예배, 법회 등의 종교활동을 방송하는 법을 익힘으로써 대면 종교활동을 최소화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있다.

 

한편, 전라북도는 지난 9월 6일 도내 전체 교회 4,126개소를 포함하여 종교시설 4,751개소에 대해 현장점검을 진행하였으며, 3,012개소가 핵심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종교집회를 진행하였으며, 477개소가 비대면으로, 1,244개소가 운영을 중단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라북도는 매주 수, 일요일 종교시설 현장점검을 실시하여 핵심방역수칙의 준수 여부를 확인하는 등 종교시설을 통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하여 방역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전북 농민 공익수당 조례」개정(안) 도 의회 통과
전라북도는 민선7기 삼락농정의 대표 공약사업으로 추진 중인 전라북도 농업농촌 공익적 가치 지원사업(이하 “농민공익수당) 지원 대상에 양봉농가와 어가를 포함하는 「전라북도 농업·농촌 공익적가치 지원 조례 일부 개정조례안」이 도의회를 통과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개정 조례안에는 양봉업과 어업의 공익적 기능, 양봉농가와 어가를 지원하기 위한 근거 등을 새롭게 규정하였다. 도는 그간 조사를 통해 파악한 양봉농가 500호와 어가 5,000호를 포함하여 내년도에 약 706억원 정도를 예산을 편성할 계획이며, 이것은 2020년 본예산 대비 약 90억원 정도가 증액된 금액이다. 2019년에 광역 지자체 중 최초로 근거 조례를 마련하였고, 올해 처음 시행된 전북 농민 공익수당은 신청접수 및 이행점검 절차를 거쳐 추석 전 10만6천여 농가에 643억원 정도를 지급하였으며, 코로나 19감염병과 유난히 길었던 장마, 기록적 폭우로 어려움을 겪었던 도내 농가들에게 큰 위안과 도움이 되었다. 특히, 농민 공익수당이 시․군내에서만 사용 가능한 지역화폐로 지급됨에 따라 농민 공익수당이 지역 외로 흘러가지 않고 도내 소상공인 등에게 선순환되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기여를 하였다. 전라북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