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9 (토)

  • 맑음동두천 15.4℃
  • 흐림강릉 11.2℃
  • 맑음서울 16.6℃
  • 맑음대전 15.8℃
  • 맑음대구 17.1℃
  • 맑음울산 17.4℃
  • 맑음광주 17.8℃
  • 맑음부산 19.4℃
  • 맑음고창 16.0℃
  • 맑음제주 17.5℃
  • 맑음강화 15.9℃
  • 맑음보은 16.0℃
  • 맑음금산 15.7℃
  • 맑음강진군 18.0℃
  • 맑음경주시 17.5℃
  • 맑음거제 19.0℃
기상청 제공

진안뉴스

상전면 금지 배넘실 마을축제

 

진안군 상전면 금지 배넘실 마을에서 지난 8일 ‘사랑과 화합의 시간, 금지마을축제’라는 슬로건으로 마을축제가 성황리에 열렸다.

 

금지 배넘실 마을은 상전면 월포리에 있는 농촌체험테마 마을이다. 용담호를 배경으로 마을 뒤편은 산으로 둘러싸여 있어 자연경관이 뛰어나다.

 

2017년까지 마을 앞 용담댐 수몰지역 5만여 평야 지대에 봄철 유채꽃을 심어 마을축제를 진행하였지만, 지난해부터 용담댐 만수 등 여러 사정으로 유채꽃을 심지 못해 대신 가을추수가 끝날 즈음 농민들의 노고를 위로하기 위해 소박한 축제를 준비하게 됐다.

 

마을주민들과 진안군 마을활동가 등 100여명인 참석한 이날 축제는 주민들이 자체적으로 계획하고 운영하며 주민 노래자랑과 윷놀이, 투호놀이 등 전통놀이를 즐겼고, 보물찾기 등 다채로운 체험프로그램과 문화행사가 준비되어 참가자들에게 좋은 추억을 선사했다.

 

행사를 주최한 조미숙 이장은 “과거 유채꽃밭에서 진행된 축제도 의미 있었지만, 올해 소박한 축제로 가을걷이를 끝낸 농민들의 기쁨과 결실을 나누고, 소박하고 정겨운 고향의 정을 느끼는 즐거운 시간이었다. 또한 마을축제를 준비하면서 주민 모두가 서로 소통하고 화합하는 계기가 되어 무엇보다 값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