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1 (월)

  • 흐림동두천 8.1℃
  • 흐림강릉 11.6℃
  • 서울 9.7℃
  • 구름조금대전 9.4℃
  • 맑음대구 8.6℃
  • 맑음울산 11.7℃
  • 박무광주 10.9℃
  • 맑음부산 12.0℃
  • 구름많음고창 11.2℃
  • 구름많음제주 16.9℃
  • 흐림강화 9.4℃
  • 흐림보은 8.3℃
  • 구름많음금산 9.5℃
  • 구름많음강진군 13.2℃
  • 맑음경주시 10.0℃
  • 맑음거제 13.5℃
기상청 제공

진안뉴스

장마철대비 20여톤 하천 쓰레기수거

 

진안군 마령면은 지난 3일부터 14일까지 2주간에 걸쳐 하천 하구에 방치된 생활폐기물과 부유 쓰레기 정화활동을 펼쳤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정화활동은 하천 주변에 방치된 쓰레기들이 집중호우로 인해 하천으로 유입되는 것을 막기 위해 실시했다.

면은 정화활동을 통해 마령면 섬진강 수계 12km 구간에 방치․산재된 20여 톤의 쓰레기를 수거했다.

이승호 마령면장은 “하천․하구 정화활동을 통해 청정 진안 만들기에 동참하겠다”며 “앞으로도 청정 진안을 만들기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전북도, 베트남 진출 중소기업의 든든한 파트너 돼 줄 것
전북도는 최근 미‧중 무역분쟁이 장기화되고 신보호무역주의 확산 등 어려운 통상여건과 지속적인 수출 부진을 타개하기 위해 베트남 신흥시장 공략을 위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 도는 9일 오후 2시(현지시간) 베트남 하노이에서 전라북도 일자리경제국장을 비롯한 베트남 중소산업협회, 하노이 중소기업협회, 도내 중소기업, 경진원 등 관계자 27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라북도 해외통상거점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 베트남 통상거점센터(경진원)는 긴밀한 업무협력을 도모하고자 베트남 중소산업협회, 하노이 중소기업협회와 업무협약(MOU)를 체결하였다. 전북도는 수출 다변화 정책의 일환으로 정부의 신남방정책에 맞춰 급격한 경제성장으로 ‘기회의 땅’, ‘포스트 차이나’로 불리는 베트남을 동남아 수출거점으로 삼고 신흥시장 진출 확대를 위해 해외통상거점센터를 구축하게 되었다. 도는 2017년 베트남 닥락성과 우호 협약을 체결한 데 이어 지난 5월 까마우성과도 우호교류 협약을 체결하는 등 교류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전북경제통상진흥원에서는 지난 5월 해외통상거점센터 위탁업체를 공모로 선정하고 유력바이어 발굴에 집중해 왔다. 베트남 통상거점센터를 통해 200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