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5 (목)

  • 흐림동두천 6.7℃
  • 흐림강릉 8.3℃
  • 흐림서울 7.9℃
  • 흐림대전 8.2℃
  • 흐림대구 9.5℃
  • 흐림울산 10.9℃
  • 광주 5.8℃
  • 흐림부산 10.6℃
  • 흐림고창 3.9℃
  • 흐림제주 12.6℃
  • 흐림강화 6.3℃
  • 흐림보은 7.0℃
  • 흐림금산 8.5℃
  • 흐림강진군 10.0℃
  • 흐림경주시 11.0℃
  • 흐림거제 10.6℃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전라북도 6급이하 정기인사 단행... 224명 이동

▶도정 핵심사업 추진을 위한 주요 현안부서 우선배치

- 뉴딜TF, 자치경찰TF, ICT산업기반, 해상풍력발전, 코로나19 대응 등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피로도 해소를 위해 관련 직렬 순환배치

전라북도는 224명 규모의 6급이하 직원에 대한 2021년도 상반기 전보인사를 단행하였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인사는 11일자 팀장급 인사에 이은 6급이하 직원에 대한 후속 인사로 필수보직기간 이상 근무자 중 희망자, 실국장 부서 추천제를 반영*을 원칙으로 하되, 조직의 안정성과 업무 연속성을 고려하여 전보를 최소화** 하였다.

* 전보인원 224명 중 실국장 추천 142명 반영(63.4%)

**‘20년 상반기 198명 →‘20년 하반기 235명 →‘21년 상반기 224명

 

다만, 주요 현안사업인 뉴딜TF, 자치경찰TF, 해상풍력발전, 코로나19 대응 등 사업 추진을 위한 주요 현안 부서 우선 배치를 통한 역량 강화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관련 직렬 직원들의 피로도 해소 및 인사고충 해소에 주안점을 두고 순환전보를 실시하였다.

 

유희숙 자치행정국장은 ”이번 인사를 통해 코로나19를 극복하고 도정의 굵직한 사업들에 매진함으로써 도정에 활기를 불어넣을 것“이라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정부상생형일자리 선정, 송하진 지사 인터뷰
전북 군산형 일자리 모델이 지난 25일 정부 상생형 지역일자리에 최종 선정됐다. 이번 지정을 통해 정부의 행·재정적 지원을 통해 전북 군산형 일자리가 지역에 안착되면 한국 GM사태로 잃어버린 일자리를 다시 회복 지역경제 재도약의 꿈이 가능해 질 전망이다. 이에 송하진 지사를 만나 전북 군산형 일자리의 정부 상생형 지역일자리 선정의 의미와 목표, 최종선정까지의 과정과 앞으로의 계획을 들어 봤다. □ 이번 정부 상생형 지역일자리 선정의 의미는 무엇인지? ○ 이번 선정으로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튼튼한 경제구조를 만들기 위해 기존 내연기관 중심의 산업을 탈피하여 친환경 전기차 중심의 산업으로 체질 개선이라는 목표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 ○ 또한, 총 3,400억 원 규모의 정부 인센티브를 지원 받아 참여기업이 사업초기 안정적인 경영을 통해 양질의 일자리 창출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를 정립 할 수 있게 됐다. □ 전북 군산형 일자리의 목표는? ○ 단기적으로는 한국 GM사태로 촉발된 고용위기를 회복하는 것이다. 올해부터 생산준비를 마치고 본격적으로 생산과 고용이 시작된다. 특히, 올해 500여 명의 대규모 신규채용으로 지역경제가 빠르게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